천 년에나 한 번 마주칠 인연인 것처럼

잠자리 날개처럼 부르르 떨며

그 누군가가 내게 그랬습니다

그것이 인연이라고...

 

추천 비추천 신고 인쇄