우리가 성실을 다해 살아가는 오늘 하루가

좀 더 나은 내일을 만들어 준다는 사실을

잊지 않는

우리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

 

추천 비추천 신고 인쇄