나 이곳에서 보노라

인산인해 속에 인정미 하나 없어

서글픔만 채워져

인중에 깊은 골만 남기도다

 

추천 비추천 신고 인쇄